노르웨이 – Trollveggen(트롤의 벽)과 Trollstigen(트롤의 사다리)

오늘은 Trollveggen과 Trollstigen를 들러Geiranger(게이랑에르)와 Bøyabreen(뵈이야 빙하)까지 보는 빡빡한 일정이다. 트롤(troll)은 스칸디나비아 전설에 거인 또는 난장이로 등장하는 초능력을 소유한 존재이다. 괴상하게 생겼고 인간에게 별로 도움이 되지 않지만 그렇다고 해를 끼치는 존재도 아니다. 그러다 보니 트롤을 주제로 한 어린이들을 위한 만화영화도 있고 장난감도 많다.

트롤 장난감
Dombås(돔바스)라는 작은 동네에 있는 트롤 상

오슬로에서 E6로 북상하여 Dombås(돔바스)에서 E136으로 갈아타고 북서쪽으로 1시간 20분쯤 가면 Trollveggen이 나온다. 여기에는 화장실도 있어 다리도 피고 잠시 쉬어 가기 좋은 곳이다. 참고로 유럽에서 도로번호가 E로 시작되는 것은 EU 국가간 국경을 넘어도 도로번호가 유지되는 소위 E-Road Network에 속한 길이다.

Trollveggen은 유럽에서 가장 높은 수직 암벽들이 모여 있는데 가장 높은 봉우리는 해발 약 3,600 ft (1,100 m)에 이른다. 험준한 암벽과 돌출된 부분이 많아 고도의 암벽등반 기술을 필요로 하는 이곳은 암벽등반과 base jump의 성지 같은 곳이 되었다. 그러나 1984년에 base jump의 대부 격인 Carl Boenish가 사고로 죽은 뒤 base jump는 금지되었다.

Trollveggen 주차장과 휴게소
Trollveggen의 다양한 등반 코스와 최초로 등반에 성공한 등반가의 이름과 햇수를 표시한 안내판
Trollveggen 전경
Trollveggen의 하이라이트인 중앙 부분

Trollveggen에서 E136번을 타고 북쪽으로 좀 가면 노르웨이 국도 63번이 나온다. 이 길로 남쪽으로 좀 가면 꼬불꼬불한 길이 나오는데 여기가 트롤의 사다리라고 알려져 있는 Trollstigen이다. 이곳은 해발 2,790 ft(850 m)의 높이에 11개의 급커브(hairpin turn)와 가파른 길, 주변의 수려한 경관으로 많은 광관객들이 찾는 곳이다. 마지막 급커브를 지나 좀 가면 휴게소가 나오는데 식당과 전망대 등의 시설이 있다.

Trollstigen으로 올라가다 중간쯤에 있는 주차장에서 볼 수 있는Stigfossen(사다리 폭포, Ladder Waterfall)
Stigfossen 주차장에서 내려다본 다른 폭포와 길
Trollstigen 휴게소
Trollstigen 휴게소 건너편에 있는 거대한 기암절벽을 배경으로 한 작은 오두막집
Trollstigen 휴게소 전망대에서 본 Stigfossen 상류
Stigfossen 폭포 쪽으로 흘러가는 물길
Trollstigen 휴게소 전망대에서 본 주변 산세
Trollstigen의 꼬불꼬불한 길
Trollstigen의 꼬불꼬불한 길

(2019년 8월)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